2+2유학    편입대표학교들

2+2 프로그램은 2년간의 컬리지 과정을 마치고 연계된 대학의 3학년으로 편입하여 4년에 대학 과정을 마치는 프로그램으로, 2+2 편입 유학은 모든 대학 편입에 해당하는 것은 아니며, 특별하게 편입 협정 (Articulation)을 맺은 Community college와 연계 대학의 편입이 가능한 프로그램입니다.
미국에서 유학하여 대학을 졸업하는 방법은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내신 성적도 좋고 SAT 시험도 준비하고, 영어 실력도 갖추었다면 희망하는 상위권 4년제 대학교에 바로 입학해서 졸업을 하는 것도 미국 유학의 방법이지만, 이런 준비를 갖춘 사람은 많지 않습니다 또한 이런 준비를 위해 토플이나 SAT을 준비하기 위해 1~2년의 기간을 보내야 하는 것도 바람직하지 않으므로, 편입 협정이 잘 되어 있는 Community College에서 진행하는 것도 바람직한 유학의 한 방법입니다.

미국 명문 주립 대학을 입학 할 수 있는 특별한 방법인 2년제 대학 시스템(Community College 제도)를 적극 활용하십시오.  더 좋은 4년제 대학을 졸업할 수 있는 기회가 생기고, 학비 또한 상당 부분 절약이 가능합니다.
학비 면에서 캘리포니아 UC계열 대학의 연간 학비가 약 $28,000 대, 캘리포니아 주립대학(Cal. State Univ.)이 연간 $12,000 대, Community College는 $6,000 대 입니다. 따라서 처음부터 UC 계열 대학에 입학해서 다닌 학비와 비교하면, UC 대학 입학시 4년간 총$112,000, 커뮤니티 컬리지 2년 $12,000 + 대학 2년 $56,000하면 약 $44,000을 절약할 수 있습니다.
미국 시민권자나 영주권자들의 경우 Community College에서 공부할 경우 몇 백달러 정도의 등록비만 내면 되며, UC계열의 경우도 약 $8,000, CUS  $4000, CC는 등록비 unit당 약 $20정도만 내면 됩니다.그래서 대학학비는 아끼려는 미국인들도 커뮤니티 컬리지를 통해서 4년제에 편입하는 경우가 매우 많습니다
즉, 이 곳에서는 4년제 대학과 비교시 저렴한 학비로 4년제 대학교에서 배우는 것과 동일한 수업을 배울 수 있으며, 이 때의 성적을 바탕으로 편입신청을 해서 성적에 따라서 Stanford, UC Berkeley, UCLA, Ivy 리그 대학 등 유명한 4년제 대학의 원하는 전공의 학과로 편입을 준비하는 대학이라고 보시는 것이 정확한 해석입니다.

2년제 대학교에서 공부할 때에는, 편입을 원하는 4년제 대학교와 전공을 먼저 선택하십시오. 그리고, 그 대학교의 그 전공으로 편입하기 위해서 Community College에서 무슨 과목을 들어야 하는지를 Community College의 카운셀러와 상의하십시오.  그리고, 그 수업을 최단 기간에 들을 수 있는 향후 2년~3년간의 학기별 수업을 작성한 후에 열심히 공부하십시오.  보통 3학기 까지의 학점을 기준으로 편입 지원서를 작성합니다.  그리고, 합격할 경우 4번째 학기의 성적은 기본 수준 이상만 되면 편입합격결정은 유효하게 됩니다.
일반적으로 유명 대학교 인기학과의 경우 3학기 동안의 학점이 4.0만점에 3.8이상이어야만 합격하는 경우가 많고, 일부 인기 학과는 4.0임에도 떨어지는 경우도 생각보다 자주 발생합니다.  그 외의 학과의 경우 3.5~3.7 정도의 학점을 따야 합니다만, 4년제 대학을 졸업한다고 할 때에 2년간의 학비를 최소화 할 수 있는 곳이 Community college이고, 상대적으로 유명 4년제 대학교의 학생들보다는 학업능력이 떨어지는 학생들이 많기에, 비교적 학점을 좋게 따기에도 유리하다고 볼 수 있으나 대부분 Transfer를 목적으로 모인 학생들이므로 학점 관리가 쉽지는 않습니다.

영어 문제 …미국 대학교에 가면 가장 큰 문제가 영어입니다.
유학생이 정식 Full time Student로 커뮤니티 컬리지를 등록해서 다니기 위해서는 토플 점수가 필요하지만 학교에 따라 자체 영어시험제도를 두고 이 시험을 학교에서 요구한 수준 이상으로 통과할 경우 정식 학생으로 등록 시켜주는 조건부 입학제도가 있습니다.
커뮤니티 컬리지에서 요구하는 토플수준은 그 당시 기준으로 토플 450점~500점 (IBT 45~61) 대학은 500~600 (IBT 61~100)이며, 학교에서 요구하는 토플 점수는 최저 기준 점수만 넘으면 입학 여부에는 차이가 없습니다.
그런데 중요한 것 또 한가지~!  토플점수가 다가 아닙니다.
영어사용권 국가에서 일정기간 공부하지 않은 그 외의 유학생의 경우 미국에서 대학교에 가면 4년제든, 커뮤니티 컬리지든 등록시에 기초 학력 평가라 할 수 있는 Placement Test (English/ Math) 를 보며, 이 결과에 따라 각자의 수준에 해당하는 영어/수학 수업에 등록, 수강을 해야 합니다.  영어의 경우 반드시 졸업 전에 교양 영어 수준의 English 101 수업을 들어야만 졸업장을 받을 수 있다는 것도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최악의 경우, 졸업에 필요한 교양, 전공기초와 필수과목을 모두 다 이수하고, 졸업학점까지 채웠음에도 불구하고, 이 영어 수업을 듣지 못해서 졸업을 못하고 영어수업만을 들어야 하는 경우도 생길 수 있습니다.
또 하나, 커뮤니티 컬리지에서 수업 과목을 선정할 때에도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예를 들어 UCLA/ UC Berkeley모두 동일한 과를 지원했는데, UCB에서 요구하는 1&2학년 수업과목과 UCLA에서 요구하는 1&2학년 수업 과목에 차이가 있으므로 처음부터 학교 및 전공을 정해놓고, 편입 지원 예정 학교의 1/2학년 수업 과목을 확인하고 수강신청을 해야 합니다.
일단 편입지원을 할 수 있는 학점을 이수한 후에는 어느 대학이든 편입을 신청할 수는 있으나, 그 학교의 해당 과에서 요구하는 1&2학년 기초과목을 모두 이수 했는지가 중요하며, 학교마다 요구하는 1&2학년 수업에 다소의 차이가 있으므로 학교의 담당 카운셀러에게 편입 희망 학교의  수업 선택에 대한 지도를 받아 수업 선택에 도움을 받도록 합니다.
CC에 가면 카운셀러와 첫 학기부터 편입하기 전학기까지 지속적으로 상담하며 수업을 짜고 계획하는데, 카운셀러가 있는 사무실에 가시면 편입을 위한 안내책자가 있습니다.  그 책자를 보면 편입을 원하는 학교(특히 캘리포니아 주에서 관할하는 UC/ CSU 4년제 대학교)에서 가르치는 1&2학년의 수업과 동일한 수업에 해당하는 수업이 재학중인 CC에서는 어떤 과목명으로 불리는지를 비교한 표가 있습니다.  따라서 편입을 원하는 학교와 과를 정한 경우 반드시 들어야 할 수업에 대한 수강 계획을 할 수가 있어 입학하는 순간 2년간 수강 계획을 세울 수가 있습니다.  이 부분에 있어서도 카운셀러가 도움을 줍니다.  카운셀러는 자주 찾아가서 묻고 도움을 청하실 수록 좋습니다.  보통 매 학기 시작 전에 주로 찾아서 다음학기 등록할 수업 계획을 세우고, 편입을 위해서 잘 하고 있는지 함께 돌아보는 기회가 되지요.